2003/01/15 (11:32) from 211.207.67.234' of 211.207.67.234' Article Number : 27
Delete Modify 박동조 Access : 2614 , Lines : 46
아리랑(영상)




 
  

 

  












            친구여!


            큰 소망과 포부는

             허망한 것,


             명예나 영광에는


           가공할 배후가 도사린다.


           눈에 띄지않는 작은꽃에


             끌리는 마음,


              별하늘 아래


           이름없는 두사람의 입김


            아기의 볼에


           살며시 볼을 갖다대며,


           웃음으로 이지러지는


           얼굴을보는 작은 재미,




그것이 살아가는


                보람인 것을    



        
     사랑합니다












Backward Post Reply List
.